사회 > 고발ㆍ제보

카테고리  사회 >> 고발ㆍ제보
시간  1분3초
추천  0점
조회수  3836회
작성자  보안뉴스
등록일자  2009.02.19

“마약이란 단어만 있었지 아무렇지 않다” “뭔가에 홀린 듯 몽롱하다” 유료에도 불구하고 mp3 파일 형식으로 되어 있는 ‘아이도저’를 다운받는 이가 급증하고 있다. 대부분 호기심이 왕성한 청소년들인데, 이들은 한명이 다운받아 들어보고 서로 느낌을 묻는 등 여러 명이 돌려가며 듣고 있다. 아직 국내에는 중독성의 피해가 보고 되지 않았지만, 만약 문제가 된다면 사회적 파장이 상당할 것으로 우려된다. 전문가들은 뇌파를 자극하기 때문에 특히 성장기에 있는 아이들의 정서에 큰문제가 있을 수 있다며 우려를 나타냈다. 국내에서도 아이도저에 대한 적절한 대응이 있어야한다는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나오는 이유가 이 때문이다.

등록된 자료에 평가점수를 주세요.
1점  2점  3점  4점  5점
※ 비회원님도 자유롭게 덧글을 입력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 비밀번호 :
오른쪽에서 빨간 숫자를 입력하세요.

[TV] K-POP...

추천수: 65

해킹공격, 자료유출방...

추천수: 65

내부자 정보유출 “열...

추천수: 65

[TV-특집]2008...

추천수: 20

더위 먹은 내비게이션...

추천수: 10

등록된 정보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