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보안ㆍPC

카테고리  IT >> 보안ㆍPC
시간  1분24초
추천  0점
조회수  2회
작성자  보안뉴스
등록일자  2012.03.30

[보안뉴스 장성협] 직장인 김칠현(51세)씨는 며칠 전 가족들과 함께 경기도로 주말 나들이를 떠났다. 하지만 즐거움도 잠시 뿐! 안전하다고 믿은 사륜오토바이를 타다 전복사고로 4주골절진단이 나왔다. 원인은 낡고 오래된 제동장치 불량에 있었다. 이처럼 따듯한 봄을 맞아 가족단위 이용이 많은 사륜오토바이(ATV:All Terrain Vehicle, 이하 ATV) 체험장 안전관리가 미흡해 소비자안전 확보를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원장 김영신,www.kca.go.kr)이 전국 유명 관광지 내 ATV 체험장 12곳의 안전실태를 조사한 결과, 대부분 업체의 ATV가 각종 등화장치(전조등, 방향지시등, 브레이크등)와 핸들이 불량하고 타이어마모가 심해 사고발생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주행로 바로 옆에 낭떠러지, 바위, 나무 등이 있거나 도로 간의 낙차가 커 전복 ․ 추락의 위험이 있는 곳도 3곳이나 됐다. 보안뉴스에서는 고광엽 한국소비자원 생활안전팀장을 만나 ATV사고 예방방법 등에 대한 질문으로 인터뷰를 진행했다.

등록된 자료에 평가점수를 주세요.
1점  2점  3점  4점  5점
※ 비회원님도 자유롭게 덧글을 입력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 비밀번호 :
오른쪽에서 빨간 숫자를 입력하세요.

[TV] K-POP...

추천수: 65

해킹공격, 자료유출방...

추천수: 65

내부자 정보유출 “열...

추천수: 65

[TV-특집]2008...

추천수: 20

더위 먹은 내비게이션...

추천수: 10

등록된 정보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