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해킹ㆍ바이러스

카테고리  IT >> 해킹ㆍ바이러스
시간  55초
추천  0점
조회수  2회
작성자  보안뉴스
등록일자  2012.04.26

[보안뉴스 장성협] 최근 우리은행을 사칭해 보안강화나 보안승급을 요구하는 문자 발송 후 피싱사이트에 접속해 보안카드 전체 번호 입력을 유도해 주의가 필요하다. 우리은행은 고객들의 보안카드 전체 번호를 어떤 경우에도 요구하지 않고 있다. 실제 기자가 접속해 보니 우리은행과 아주 유사하게 사이트를 만들어 자세히 보지 않으면 얼핏 분간이 가지 않을 정도로 정교했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구분할수 있다. 보안뉴스에서는 피싱사이트와 우리은행사이트의 차별점을 비교한 영상을 공개한다.

등록된 자료에 평가점수를 주세요.
1점  2점  3점  4점  5점
※ 비회원님도 자유롭게 덧글을 입력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 비밀번호 :
오른쪽에서 빨간 숫자를 입력하세요.

[TV] K-POP...

추천수: 65

해킹공격, 자료유출방...

추천수: 65

내부자 정보유출 “열...

추천수: 65

[TV-특집]2008...

추천수: 20

더위 먹은 내비게이션...

추천수: 10

등록된 정보가 없습니다.